라미 사파리 (Lamy Safari) 만년필

디즈니 코리아를 그만두면서 같은 팀 과장님이 선물해주신 라미 사파리 (Lamy Safari) 만연필입니다.


잠시 봉인해두었다가 3년만에 꺼내들었네요.


추억이 담겨 있기도 한 아이템이라 시간을 내어 사진을 정리해봅니다.





▲ Lamy, Design Made In Germany



라미 만년필을 써보신 분들이라면 아시겠지만, 중앙에 있는 링을 빼주고 끝까지 돌려주면 잉크 튜브에서 잉크가 새어나오기 시작합니다. 3년 정도 묵혀놔서 그런지 만년필 펜촉에서 잉크가 써지기 까지는 10분 정도 걸린 것 같네요.



▲ 한번 써볼까?


▲ 앗 파란색 잉크다!


그리고 보니 지금 기억을 더듬어 보면 디즈니 코리아를 퇴사할 때 몰스킨(moleskin) 직원들에게 하나씩 나누어 줄꺼라는 이야기가 있었는데 흐지부지 해 버렸던 기억이 나네요. 만약 그때 사원용으로 나온 MoleSkin 다이어리를 받았다면 지금쯤 Disney 마크가 찍힌 몰스킨 수첩을 폼나게 사용할 수 있었을텐데... :)


이 밖에도 디즈니에서 다른 분에게 선물받은 물품으로 토르 망치 USB가 있습니다. 그리고 아래는 보답으로 구입한 라인 X 라미 브라운 레드 만연필입니다.


특별한 사람을 위한 선물 #만연필 #브라운 #Lamy #Linefriends #리미티드에디션

Link(@mslink)님이 게시한 사진님,


[관련글]

2014년의 득템 : 토르 뮬니르 망치 USB / 배터리팩 / 미니스피커

라인프렌즈 브라운 라미 펜 만연필 리미티드 에디션 (Lamy X Line Friends Brown in the Red) 살까 말까?

라미 만년필 브라운 레드 Line Friends x Lamy


신고